주의 말씀의 맛이 내게 어찌 그리 단지요. 내 입에 꿀보다 더 다니이다 (시편 119:103)

2011

금식 통독 수련회